쟁선계

분류없음 2018.11.17 21:14 |

Posted by 하우H

댓글을 달아 주세요

5년 전에 구입한 소니바이오 듀오11이 반쯤 사망했다.

바이오듀오11의 고질병이라는 액정에 멍이드는 현상 때문이다.




위의 사진은 인터넷에서 퍼온 화면이고

내 듀오11은 왼쪽 하단부에서 시작하는 멍이 7CM정도 올라온 상황이었다.


노트북 없이 몇개월 살았고

영상 감상이나 웹서핑 용으로 미패드4를 직구했지만


가끔 PC게임이 땡기거나

영화를 볼 때는 역시 PC가 필요하다고 느꼈다.


노트북을 살까 데스크탑을 살까 엄청난 고민 끝에 한성 미니슈트 제품을 골랐다.


그 이유는?


1. 동 사양일 경우 노트북이 훨씬 비싸다. 

2. 50만원 안팍의 예산으로 노트북을 고르면 마감이 나쁜 보급형 제품만 구입 가능하다.

3. ASUS BAMBOO와 VIO DUO11로 높아진 내 눈을 만족시키려면 노트북에서는 120만원 이상 제품군만 들어온다...

4. 데스크탑 사이즈가 풀사이즈와 슬림사이즈가 있다는 것만 알았는데 M-ATX 메인보드 장착형 미들 스타일이 있더라

5. 한성 데탑은 가성비가 좋다고 하고 G마켓에서 스마일데이 할인 중이었다.


그래서 여러모로 고민한 결과 데스크탑 모니터 키보드 마우스 풀세트를 구매하게 된 것이다...!!?!?!



구매 목록


AMD 라이젠 3 2200G 
GIGABYTE GA-A320M-S2H
DDR4 4G PC4-19200 *2
샌디스크 SSD 240GB 2.5"
한성 Utron 2435v 모니터
앱코 k511 광축 리니어 키보드
로지텍 m331 마우스



구매내역 인증




본체 30만

추가 장착용 램 4만5천

모니터 9만

키보드 4만5천

마우스 2만


도합 50만원으로 얼추 목표 가격에 맞췄다.





g마켓에서 라이젠3 한성데탑을 구입할 때 상세 스펙은 이렇게 써 있었다.




말 그대로 스펙일 뿐 어떤 부품을 어떤 제조사의 것으로 쓰는지 전혀 알 수 없는 상황...

한성컴퓨터 본사 사이트에서는 그나마 메인보드 제조사와 모델명은 표기를 하고 있었다..


한성 본사 스펙 표시


하지만 소비자가 원하는 만큼의 내용은 아니라고 생각하는데...

모든 부품의 모델명을 적으면 다나와 최저가랑 비교할 까 걱정되서 일까?

최저가 부품만 사용하는게 아닐까 너 걱정만 하게 되는거 같은데...


각설하고


라이젠 내장그래픽 모델을 구매하려고 했을 때

일부 제조사의 메인보드와 그린스크린 및 오류 이슈가 있어서 메인보드 정보를 원했는데

기가바이트 a320m s2h 모델은 평이 좋아서 마음을 놓고 구매할 수 있었다.


그리고 도착한 컴퓨터!!




설치 후 얼마 안되서 가동확인 하고 찍은 사진이라 선이 난잡한 모습인데

지금은 좀 더 정리를 했다.


데스크탑을 처음 실행시키니

부팅이 안되어서

서비스센터로 전화를 해보니 램을 뺐다가 다시 껴보라는 말을 들었다.

램을 재결합 시키니 부팅 잘 되고 소음도 적고 아주 마음에 들었다.


그리고 케이스를 연 김에 어떤 부품이 사용되었는지도 확인해 보았다.



cpu AMD Ryzen3 2200G

ram Crucial DDR4 4G PC4-19200

ssd crucial bx500 240gb

power fsp400-60hhn

mainboard gigabyte a320m-s2h


cpu와 메인보드는 알고 구매했지만


파워가 fsp제품이라서 놀랐다.

정격350이라곤 했지만 80plus인증 받은 400w 제품을 넣어주다니 좋다!

(다만 파워 제품스티커가 케이스와 맞닿는 위치에 있어서 모델 확인이 힘들었다.... 손전등으로 비추고 실눈 떠서 겨우 확인...)



ssd도 마이크론 크루셜 제품이었고 컨트롤러가 보급형인 sm2258xt를 사용했지만

저가형 중에서는 나은 성능을 보인다는 리뷰가 많으니....

어차피 조립컴에 삼성 evo를 넣어줄거란 기대도 안했고 이정도면 만족스럽다.


램이 마이크론 크루셜 제품인게 제일 놀랐었는데

삼성이나 하이닉스 제품을 생각했고, 이전에 미니슈트 모델을 구입한 리뷰에서 삼성램을 사용했다는 글을 봐서

삼성램을 주문해 놓은 상태였다

램을 반품하기는 뭐해서 결국 samsung DDR4 4GB PC4-19200+Crucial DDR4 4G PC4-19200 이렇게 듀얼로 사용하는데

8gb로 잘 인식하곤 있지만 약간 찝찝하기는 하다.


내부 선정리도 깔끔하게 되어있었고 케이스도 멋져서 아주아주 만족.


모니터도 한성 리퍼제품으로 Utron 2435v 를샀는데


블랙스팟 하나 없는 양품이 왔다;;

이럴수가 무결점이라니? 리퍼라고 검수를 더 잘 하는걸까?!


키보드는 앱코의 k511 카일광축 리니어 제품....

5만원 이하 텐키리스 제품 중에서 적축이나 광축(소음 적은 모델들)으로 찾다보니 선택지가 적었는데

그 중에 가장 예뻐보여서 샀고 마음에 든다.


딱 하나 아쉬운건 마우스...

로지텍 m331 마우스를 고른건 무소음 마우스를 원해서 였는데

소음이 적은 것은 사실이지만 무소음이라고 하기엔 도각도각 소리가 나고

무게도 너무 가볍고 휠버튼이 싸구려틱하게 움직인다. 마우스는 언젠가 갈아치워야지...



긴 글이였지만

한성 데스크탑 라이젠3 모델 미니슈트 케이스 리뷰+a 였다.


누군가에게 도움이 되면 좋겠다.


혹시 궁금한 점이 있다면 덧글 주세요^^*













Posted by 하우H

댓글을 달아 주세요

떠나야하나

일상 2018.06.23 18:27 |
두 인생이 한 집에 모여서 살아가기 위해서는 많은 배려가 필요한데
그런 배려를 느끼지 못하겠다.
어디까지 양보하길 바라는걸까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떠나야하나  (0) 2018.06.23
공장에서 일을 할 때는  (0) 2018.06.09
공장 나간지 1주일  (0) 2018.06.03
자살로  (0) 2018.05.20
자살  (0) 2018.04.30
가난하게 자랐다는 자각  (0) 2018.04.21
Posted by 하우H

댓글을 달아 주세요

그냥 이 시간이 빨리 지나가길 바라면서 잘 사는데
쉬는 날이 되니 우울감이 몰려온다
네이버 검색이력에 자살이 남는 것은 쉬는 날이다.


일을해서 몇백이라도 쥐게 되면 아빠엄마 차나 바꿔드리고 싶다.

무더위가 찾아오고 ​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떠나야하나  (0) 2018.06.23
공장에서 일을 할 때는  (0) 2018.06.09
공장 나간지 1주일  (0) 2018.06.03
자살로  (0) 2018.05.20
자살  (0) 2018.04.30
가난하게 자랐다는 자각  (0) 2018.04.21
Posted by 하우H

댓글을 달아 주세요

공장 나간지 1주일

일상 2018.06.03 19:12 |
집에서 우울하게 누워만 있다가
이대로는 안되겠어서 공장에 갔다.
하루 11시간 근무에 출퇴근 포함하면 13시간인데
정말 바쁘게 시간이 지나간다.

몸은 긁히고 멍들고 허리근육 땡기고 그렇지만
통장에 돈은 들어오겠지.

죽고싶단 생각 많이 하지만
죽는게 두려워서 죽지도 못하니 어쨌든 돈을 벌고 살아야지.

그런거다.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떠나야하나  (0) 2018.06.23
공장에서 일을 할 때는  (0) 2018.06.09
공장 나간지 1주일  (0) 2018.06.03
자살로  (0) 2018.05.20
자살  (0) 2018.04.30
가난하게 자랐다는 자각  (0) 2018.04.21
Posted by 하우H

댓글을 달아 주세요

자살로

일상 2018.05.20 03:07 |
나 죽으면 울어줄 까 화를 낼 까?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공장에서 일을 할 때는  (0) 2018.06.09
공장 나간지 1주일  (0) 2018.06.03
자살로  (0) 2018.05.20
자살  (0) 2018.04.30
가난하게 자랐다는 자각  (0) 2018.04.21
소주 안주  (0) 2018.04.15
Posted by 하우H

댓글을 달아 주세요

슬퍼해줄 사람이 몇명이나 될까.
5명은 될거같은데 10명은 안될거같다.

지난 3달 사이에 나에게 먼저 연락을 해준 사람이 가족을 빼면 셋이다.

내가 먼저 연락한 사람을 포함해도 가족을 빼고 7명이 안된다.

그만큼 고립되고 외로운 나날

나와 대화를 하고 있는 사람들에게도 너무 많은 거짓말을 해서 가식적이고 피상적인 대화만 나눈다. 진솔한 이야기를 하는 친구는 하나 둘

외로워

Posted by 하우H

댓글을 달아 주세요

자살

일상 2018.04.30 17:35 |
뒤지는게 낫다고 생각하면서도
무슨 미련이 남아서 아렇게 살고 있는건지
매주 로또 2천원과 연금복권 천원을 사면서 이게 당첨되면....같은 망상에 젖어 시간을 흘려보낸다.

돈도 없으면서 처먹기는 존나 처먹고
병신이 현실인식을 못해서 망가져간다.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공장 나간지 1주일  (0) 2018.06.03
자살로  (0) 2018.05.20
자살  (0) 2018.04.30
가난하게 자랐다는 자각  (0) 2018.04.21
소주 안주  (0) 2018.04.15
씨발   (0) 2018.04.08
Posted by 하우H

댓글을 달아 주세요